thumb_whowhenwhere

홍희정의 소설수업
-누가, 언제, 어디서

신청가능
5.00 out of 5 based on 1 customer rating
(1 고객 리뷰)

₩240,000

• 수강인원 : 15명(2자리 남았습니다)
• 수강기간 : 2018. 8. 21 ~ 10. 2
_(6강, 화요일 저녁 7:30~9:30)
• 총 수업시간 : 주 1회 2시간, 6강 총 720분

SKU: w201832. 카테고리: , .

흑1_1 강의소개

단순히 하고 싶은 이야기를 나열하는 것만으로, 최대한 많은 에피소드를 쌓는 것만으로 소설은 완성되지 않습니다. 백 명의 작가는 백 가지의 다른 방법으로 소설을 씁니다. 그들은 다양한 시도를 하고 수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며 결국 자신만의 고유한 소설쓰기를 발견합니다. 그리고 다른 어떤 글에서도 보지 못한 새로운 감각들을 담은 작품을 써내려갑니다.

이 수업은 소설을 움직이게 하는 세부요소들을 내 소설에 하나하나 적용해보는 수업입니다. 아무리 쓰고 또 써도 풀리지 않는 난해함과 슬럼프에 빠질 만큼 애태우는 고민들, 기막힌 발상이 떠올라도 어떻게 시작해야할지 막막한 순간들을 함께 나누고 싶습니다. 글쓰기에 대한 망설임과 불안을 잠시 내려놓고 끈기 있게 자신의 글을 관찰하고 누구도 대신 할 수 없는 자신만의 글쓰기를 마주할 분들을 기다립니다.

흑1_2 커리큘럼

1강) 누가(소설의 시점)- 문을 열어 줄 것인가

기본적인 문장쓰기가 안정된 뒤에도 시점 때문에 고민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가장 많이 쓰이는 일인칭 시점과 삼인칭 전지적 작가시점, 이인칭 단수나 일인칭 복수시점 그리고 그 외의 모든 시점들의 차이는 어디서 오는 걸까요. 시점의 규칙은 어디서부터 명료해지고, 어디서부터 위반되어지고, 얼마나 자유로운 건지 알아봅니다. 또 내가 쓰려는 이야기는 어떤 시점에 안착해야 하는지 고민해봅니다.

예시작품

최은영 「모래로 지은 집」(『내게 무해한 사람』내 수록)
레이먼드 커버 「별것 아닌 것 같지만, 도움이 되는」(『대성당』내 수록)
윤이형 「루카」(『러브 레플리카』내 수록)
한유주 「그해 여름 우리는」(『거기 있나요-2016 김유정 문학상 수상 작품집』내 수록)

▶수강생 소설과제: 시점을 활용한 엽편소설 쓰기

2강) 언제(소설의 시간)- 그 모든 일이 일어났던 것일까

독자에게 삶 전체를 실습하게 할 만큼 긴 시간을 서술하는 소설부터 몸과 마음에 각인되어 버린 한 순간을 포착한 소설까지 시간을 달리한 다양한 소설들을 살펴봅니다. 그리고 소설 속에서 풀어내고픈 나만의 시간감각을 고민해봅니다.

예시작품

윤성희 「낮술」(『베개를 베다』내 수록)
최은영 「쇼코의 미소」(『쇼코의 미소』내 수록)
김미월 「아무도 펼쳐보지 않는 책」(『아무도 펼쳐보지 않는 책』내 수록)

▶수강생 소설과제: 시간을 활용한 엽편소설 쓰기

3강) 어디서(소설의 배경): 내 영감이 시작 되는가

작가의 작업배경과 소설의 배경에 대해 알아봅니다. 내가 글을 쓰는 곳은 소설 속 인물과 서사에 어떤 도움과 방해를 줄까요. 호숫가 오두막에서, 뉴욕의 작업실에서, 감옥에서, 라오스에서, 서울의 고시원에서, 출판사의 도서창고에서, 한 밤중 부엌 식탁에서 쓰인 글들은 어떻게 다른지 살펴보고 나는 어디에서 이야기를 시작하려 하는지 함께 이야기 나눕니다.

▶수강생 소설과제: 가상의 장소에서 엽편소설 쓰기

4강) 작가의 눈, 화자의 눈, 독자의 눈- 공감의 복잡성

3주간 살펴본 모든 세부사항들을 바탕으로 내 소설에 드러나는 고유성을 발견하고 단편소설쓰기의 한 걸음을 내딛어 봅니다.

▶수강생들 제출한 단편소설 합평

5강) 단편소설 합평

▶수강생들 제출한 단편소설 합평

6강) 단편소설 합평

▶수강생들 제출한 단편소설 합평

※ 모든 텍스트는 수업 전에 미리 읽어오시기를 권합니다.
※커리큘럼은 수업진행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습니다.

· 수강기간 : 2018. 8. 21 ~ 10. 2 (6강, 화요일 저녁 7:30~9:30)

흑1_4 강사소개 : 홍희정

대학에서 서양화를, 대학원에서 미술교육을 전공했으며 2008년 서울신문 신춘문예로 등단했고, 장편소설『시간 있으면 나 좀 좋아해줘』로 문학동네 작가상(2013년)을 수상했습니다. 매일 오전 책상 앞에 앉아 새로운 글과 그림을 대면하고 가닿지 않을 고민과 절박함 없는 도달에 대해 씁니다. 좋아하는 작가의 전시를 관람한 뒤 미술관 근처 카페에 들러 내게 도착한 감각들을 헤아려보며 종이 위에 쓰는 일을 좋아합니다. 생애 첫 전시 관람을 했던 순간의 마음을 잊지 않고 오래도록 글을 쓰고 싶습니다.

 

* 엑스플렉스 찾아오시는 길(클릭하시면 약도가 새창으로 뜹니다)

* 뉴스레터를 구독하시고 엑스플렉스의 다양한 강좌와 프로그램 소식을 만나보세요.

“홍희정의 소설수업
-누가, 언제, 어디서
”에 1개의 리뷰가 있습니다.

  1. 4rules@naver.com
    5 5중에서

    (인증된 구매자):

    지난 번에 캐릭터 수업 들고 시간이 맞아 이번에 다시 들어보려고 합니다!

지금 리뷰를 작성해 주세요!